미디어자료


뉴스

  • HOME
  • 미디어자료
  • 뉴스

강스템바이오텍, ‘골관절염 연골재생’ 효능 국제 학술저널 게재

강스템바이오텍(3,915 +0.77%)은 제대혈유래 중간엽 줄기세포 및 연골유래 

물질 복합 투여를 통한 퇴행성 골관절염 구조개선 효능에 대한 논문이 ‘조직공학·

재생의학 국제 저널(Tissue Engineering and Regenerative Medicine)’에 게재 승인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사람과 가장 유사한 과정으로 골관절염이 유발되는 염소 골관절염 

동물모델을 대상으로 했다. 염소에 제대혈유래 중간엽 줄기세포와 

연골유래물질을 복합 투여해 각 물질의 단독투여 대비 재생치료 효능을 

유의적으로 증가시키는지 확인했다. 효과의 1년 이상 지속 여부도 관찰했다.

퇴행성 골관절염은 물리적인 관절면의 손상 및 퇴행성 변화에 의한 연골 세포 

밀도 감소로 발생한다. 회사에 따르면 현재 사용되는 약물은 스테로이드 제제, 

비스테로이드 항염증제 등으로 일시적 통증제어 수준에 그친다. 현재까지 

구조개선효과가 있는 근본적치료제(DMOAD)는 없다는 설명이다. 


이승희 강스템바이오텍 연구소장은 “대동물모델에서의 유의적 효능을 확인해 

세계 최초의 DMOAD 개발 가능성에 확신을 갖게 됐다”며 “융복합 치료제로서 

기세포가 가지고 있는 연골재생, 구조개선 및 통증관리 측면에서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것”이라고 했다.


한편, 강스템바이오텍은 줄기세포 치료제를 주성분으로 하는 융복합 치료제 

‘퓨어스템 오에이 키트 주’를 독일 헤라우스 메디컬과 공동 개발 중이다. 지난 8월 

국내 임상 1상 신청을 완료했다. 글로벌 임상도 계획 중이다.



이도희 기자 

뉴스링크 - https://www.hankyung.com/it/article/202110133718i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ttps://www.hankyung.com/it/article/202110133718i

바이오리더스, 자궁경부전암 3상 의약품 CMO 계약 체결

엔케이맥스, 부작용 없는 세계 첫 NK세포치료제 개발 기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