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자료


뉴스

  • HOME
  • 미디어자료
  • 뉴스

싸이토젠, 유틸렉스와 간암 바이오마커 연구계약 체결

CAR-T 개발 과정서 검증 


싸이토젠(52,700 +3.13%)은 유틸렉스(36,000 +4.80%)와 간암 세포치료제 개발을 위한 

간암 순환종양세포(CTC) 생체표지자(바이오마커) 분석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싸이토젠은 살아있는 CTC의 분리 및 분석 기술을 기반으로 암을 진단하는 액체생검 전문 기업이다. 

싸이토젠은 CTC 기반 액체생검 플랫폼, CTC 기반 단일세포유전체분석 등의 기술을 가지고 있다.


유틸렉스는 T세포 치료제, 키메릭항원수용체-T세포(CAR-T) 치료제, 면역항암 항체치료제 등을 개발하고 있다. 


이번 계약은 간암 CAR-T세포 치료제의 개발 과정에서 간암이 가지는 CTC 기반의 바이오마커를 발굴 및 검증하는 것이다. 

향후 이를 동반진단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싸이토젠은 국내외 제약사들의 항암신약개발 과정에서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고, 향후 동반진단까지 

이어나가기 위한 CTC 기반의 분석 플랫폼을 확장하는 데 주력할 예정이다. 


싸이토젠 관계자는 "현재 국내외 제약사들과 CTC 기반의 연구 및 임상에 관한 논의를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며 

"국내에서는 GCLP(임상검체분석기관) 인증, 국외에서는 CLIA 인증을 통해 시장 확장에 힘쓰고 있는 만큼, 괄목할만한 

성과를 선보일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민수 기자 


뉴스 링크 - https://www.hankyung.com/it/article/202106237027i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ttps://www.hankyung.com/it/article/202106237027i

메디톡스코리아, 보툴리눔 톡신 국내 3상 승인…내년 출시 목표

백신 주문 쇄도…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 증설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