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자료


뉴스

  • HOME
  • 미디어자료
  • 뉴스

SK플라즈마, 혈우병 치료제 ‘앱스틸라’ 국내 독점 판매 계약

세계 최초 싱글체인 기술로 설계 


37bd417f5901ed390bc21f242674d0de_1624589221_1842.jpg
김윤호 SK플라즈마 대표(사진 왼쪽)와 손지영 씨에스엘베링 코리아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SK플라즈마


SK플라즈마는 씨에스엘베링 코리아와 장기지속형 유전자재조합 8인자 제제 

‘앱스틸라’(성분명 로녹토코그알파)에 대한 국내 독점판매 계약을 맺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씨에스엘베링이 앱스틸라의 생산, 씨에스엘베링 코리아가 국내 수입, 

SK플라즈마가 국내 판매를 담당한다.

앱스틸라는 세계 최초이자 유일한 단일 사슬형(싱글체인) 기술로 설계된 A형 혈우병 치료제다. 

기존 혈우병 치료제는 분리된 두 개의 단백질 사슬이 연합된 형태다. 

앱스틸라의 단일 사슬형 분자구조는 두 단백질 사슬을 하나로 완전 결합시킨다. 

이를 통해 체내 작용시간을 늘려 안정성을 개선하고 약효의 지속 시간도 늘렸다. 


SK케미칼(262,500 -0.19%)은 2009년 원천물질 ‘NBP601’을 씨에스엘베링에 기술수출했다. 

국내 최초 바이오 신약의 기술수출 사례다. 이후 SK케미칼의 원천 기술과 씨에스엘베링의 

연구개발(R&D)을 통해 앱스틸라가 개발됐다. 2015년부터 미국 독일 이탈리아 일본 등 주요 

시장에 출시된 후, 현재 세계적으로 사용되고 있다. 


김윤호 SK플라즈마 대표는 “R&D에 대한 오랜 투자가 결실을 맺고, 다시 한국에 돌아와 감회가 

남다르다”며 “SK의 원천 기술과 씨에스엘베링의 우수한 기술력을 통해 완성된 앱스틸라가 혈우병 

환자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예나 기자 


뉴스 링크 - https://www.hankyung.com/it/article/202106256544i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ttps://www.hankyung.com/it/article/202106256544i

제넥신, DNA·mRNA 백신 장점 결합 기술 국내특허 출원

악템라, 입원 코로나 환자 치료제로 FDA 긴급사용승인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