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자료


뉴스

  • HOME
  • 미디어자료
  • 뉴스

휴온스 "러 1회 백신 ‘스푸트니크 라이트’ 국내 독점권 확보"

국내 허가 및 긴급사용승인 신청 계획 


휴온스(64,400 +1.58%)는 러시아 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V’에 이어, 1회 

접종 방식인 ‘스푸트니크 라이트’의 국내 허가 및 판매에 대한 독점권을 

확보했다고 7일 밝혔다.

휴온스글로벌(70,300 +7.33%)이 주축을 이루고 있는 컨소시엄은 하반기부터 

스푸트니크 라이트의 본격적인 생산에 돌입할 예정이다. 연말까지 월 2000만

~3000만 도즈의 백신을 생산한다는 계획이다. 설비 증설이 마무리되는 

내년부터는 월 1억 도즈 이상의 물량을 생산할 것으로 예상된다.

스푸트니크 라이트는 지난 5월 러시아에서 사용 승인을 받은 1회 접종 방식의 

코로나19 백신이다. 예방 효과는 79.4%, 면역력 유지기간은 3~4개월이다. 지난 

2월말부터 러시아, 아랍에미레이트(UAE), 가나 등에서 7000명을 대상으로 임상 

3상을 진행 중이다. 


엄기안 휴온스 대표는 “국민들의 백신 선택권을 넓히기 위해 스푸트니크 백신의 

국내 허가권과 판권을 확보했다”며 “모회사 휴온스글로벌 컨소시엄 등이 생산을 

맡은 만큼, 허가를 받으면 국내 공급에는 무리가 없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김예나 기자 


뉴스 링크 - https://www.hankyung.com/it/article/202107072183i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ttps://www.hankyung.com/it/article/202107072183i

셀리버리 “iCP-NI, 동물서 덱사메타손 대비 면역제어능 입증”

HK이노엔, 한독과 피부과 치료제 공동 마케팅 계약 체결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