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자료


뉴스

  • HOME
  • 미디어자료
  • 뉴스

일동제약, 신약개발사 아이리드비엠에스에 130억원 투자

혁신신약 R&D 생태계 강화 


c7e4feee6769fc6a29ebeee0198f5f84_1626327999_8152.jpg
일동제약 본사 전경/ 사진 제공=일동제약 


일동제약(15,850 +1.28%)은 신약개발 전문회사 아이리드비엠에스(ileadBMS)에 

130억원 규모의 지분투자를 한다고 15일 밝혔다.

일동제약은 전날 이사회를 열어 아이리드비엠에스 주식 260만주를 인수하기로 

결정했다. 최종 지분 약 40%를 확보해 아이리드비엠에스를 계열사로 편입시킨다는 

계획이다.



아이리드비엠에스는 저분자화합물 신약 발굴 전문 바이오텍이다. 일동제약 중앙연구소의 

사내 벤처팀으로 시작해 지난해 분사(스핀오프)했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아이리드비엠에스는 설립 후 현재까지 10여개의 신약 

후보물질(파이프라인)을 확보했다“며 “회사가 고도의 신약 관련 플랫폼 기술과 

공정(프로세스)을 보유한 점을 높이 평가했다”고 말했다.

이번 지분투자로 일동제약그룹은 신약 임상개발 전문회사 아이디언스, 임상약리 

컨설팅 전문회사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 등과 함께 연구개발(R&D) 전문 계열사 

체제를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됐다는 설명이다. 


회사 측은 “신약개발 속도 및 성공 가능성을 높이고 품질을 강화해, 경쟁력 있는 

R&D 생태계를 구축하겠다”고 했다.

 

이도희 기자 


뉴스 링크 - https://www.hankyung.com/finance/article/202107153351i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ttps://www.hankyung.com/finance/article/202107153351i

강스템바이오텍, 윤부줄기세포치료제 위탁생산 계약 체결

아이진, 당뇨망막증 국내 2상서 유효성·안전성 확인

목록보기